default_setNet1_2

"2020다선문학 제4호 신인문학상 공모

기사승인 [422호] 2020.09.01  

공유
default_news_ad1

"2020다선문학 제4호 신인문학상 공모

선정작 및 등단자 발표"

   

()한국다선예술인협회, 한국다선문인협회, 한국다선문학작가회(회장 김승호)는 지난 6월부터 731일까지 공모한 2020다선문학 제 4호 문학상 공모를 통해

총 참여 100여 편의 원고 중에 시 부문 대상 "어머니의 세월" 신화정(필명 금차령) "연꽃" 최우수상 김미경, "빛바랜 손 손 손" 금상 유경근, "소낙비" 작품상 심소윤(필명 고운비) "삶의 뒤안길" 신인상 김영옥, "도시의 가을" 이다해 작가를 선정 했다고 밝혔다.

심사위원에는 이근배, 이진호, 한분순, 이효녕 박사와 유승우, 유자효, 김승호(발행인)이 참여 한 것으로 알려졌다.

심사 공동위원장 이효녕 박사는 심사평을 통해 "새로운 시대에 걸 맞는 시의 구분과 형태에 따른 선정의 어려움이 있었지만, 서정과 감성, 독창성을 높이 평가하는 게기가 되었다며, 이번 제4회 당선 및 등단자 들의 지속적 건필과 건승을 기원하며, 축하한다."고 전했다.

더욱이 코로나19와 장마로 인한 악천우 상황에서 집합모임을 피하기 위해 개별적 심의를 통하여 최종 심사 결정을 하는 등 어려움이 따른 것으로 관계자는 밝혔다.

()한국다선예술인협회(회장 김승호)는 선정 발표 인사말을 통해 "많은 참여와 성원에 감사하다며, 수필, 기행문, 단편, 장편 소설등 다양한 원고가 있었으나 선정 기준에 미치지 못하여 금번 수상작에 선정치 않았다고 밝히며, 추후 많은 습작을 통하여 좋은 작품으로 재도전을 구했다

또한 수상자들에 지속적 발전을 위하여 협회 차원의 최선의 지원과 응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참여 만이 힘이며, 가치라고 전하고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말했다.

"출판기념식을 포함 등단식 및 시상식은 912일 둘째 주 토요일 오전 11시에 하기로 하였으나 현재 진행 중인 코로나19 상황을 예의 주시하며, 추후 발표키로 한다." 고 관계자는 밝혔다.

   

김정룡 기자 jzl0917@naver.com

<저작권자 © 동포타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